이곳은 자료를 서로 나누는 곳입니다.

나를 찾지 말라

조회 수 998 추천 수 0 2018.11.01 08:25:57

 

길위에서 중얼 거리다

 

나를 찾지 말라

무책임한 탄식들이여

길 위에서 일생을

그르치고 있는 희망이여

 

눈을 감아도 보인다

어둠속에서 중얼거린다

 

나는 어디로 가는 것일까,

돌아갈 수조차 없이

이제는 너무 멀리

떠내려온 이 길

구름들은 길을 터주지

않으면 곧 사라진다

 

나무들은 그리고 황폐한

내부를 숨기기 위해

크고 넓은 이파리들을

가득 피워냈다

 

물들은 소리없이

흐르다 굳고

어디선가 굶주린

구름들은 몰려왔다

 

이제 해가 지고 길 위의

기억은 흐려졌으니

공중엔 희고 둥그런

자국만 뚜렷하다

 

그는 어디로 갔을까

너희 흘러가버린 기쁨이여

List of Articles
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
공지 ♥ 세종규칙 한글 - 훈민정음에 바탕을 둔 세종규칙 느낌 발견식(융합) 풀꽃 2018-01-06 12076
737 바람에게 image 꽃별님 2018-11-08 919
736 얼굴 묻으면 image 꽃별님 2018-11-08 963
735 그대가 내게 보내는것 image 꽃별님 2018-11-08 913
734 아무도 만날 수 image 꽃별님 2018-11-03 1032
733 겉잎새들 팔팔 image 꽃별님 2018-11-01 1016
732 마음을 빨래하는 날 image 꽃별님 2018-11-01 1020
» 나를 찾지 말라 image 꽃별님 2018-11-01 998
730 홀로 한쪽 가슴에 image 꽃별님 2018-11-01 1032
729 눈물 한방울 image 꽃별님 2018-10-31 1026
728 지루하고 맥이 image 꽃별님 2018-10-30 879
727 사랑한다 말하지 image 꽃별님 2018-10-29 922
726 가난으로 나는 image 꽃별님 2018-10-29 919
725 나는 그래도 가고 image 꽃별님 2018-10-28 925
724 나와 한없이 가까운 image 꽃별님 2018-10-28 876
723 가슴에 사랑하는 별 image 꽃별님 2018-10-28 843
722 그 안에 편히 image 꽃별님 2018-10-27 912
721 수목은 눈물 image 꽃별님 2018-10-27 861
720 몇 개의 마른 image 꽃별님 2018-10-27 848
719 내가 다가설 image 꽃별님 2018-10-26 859
718 별을 보고 걸어가는 image 꽃별님 2018-10-26 859