이곳은 자료를 서로 나누는 곳입니다.

그리운 이여

조회 수 1318 추천 수 0 2018.10.01 13:29:32

 

편지

 

그리운 이여,

봄이 저무는 꽃 그늘 아래서

오늘은 이제 나도 너에게

마지막 편지를 쓴다.

 

이 꽃잎, 우표 대신

봉투에 부쳐 보내면

배달될 수 있을까.

 

기다림에 지친

나무가 마지막

연서를

띄운다는 것이다.

 

찢어진 편지지처럼

바람에 날리는 꽃잎,

꽃이 진다는 것은

 

찬란한 봄날 그 뒤안길에서

홀로 서 있던 수국

그러나 시방 수국은 시나브로

지고 있다.

 

나무가

꽃을 틔운다는 것은

누군가를

기다린다는 것이다.

List of Articles
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
공지 ♥ 세종규칙 한글 - 훈민정음에 바탕을 둔 세종규칙 느낌 발견식(융합) 풀꽃 2018-01-06 10355
689 눈물 흘리는 건 image 꽃별님 2018-10-04 1128
688 답답함이여 image 꽃별님 2018-10-04 1299
687 보랏빛 노을은 image 꽃별님 2018-10-03 1217
686 흔적없이 사라진 image 꽃별님 2018-10-02 1155
685 등뒤에서는 해가 image 꽃별님 2018-10-01 1220
» 그리운 이여 image 꽃별님 2018-10-01 1318
683 가지 않은 길 image 꽃별님 2018-10-01 1233
682 천지에 가득 image 꽃별님 2018-10-01 1246
681 이제는 푸른 image 꽃별님 2018-10-01 1247
680 누군가의 명치 끝에 image 꽃별님 2018-09-30 1167
679 그대 아름다운 image 꽃별님 2018-09-29 1264
678 서로가 서로의 image 꽃별님 2018-09-29 1084
677 비가 온다 image 꽃별님 2018-09-29 1177
676 슬픔이 기쁨에게 image 꽃별님 2018-09-28 1075
675 억지로 삼켜가며 image 꽃별님 2018-09-28 1108
674 장미의 사랑 image 꽃별님 2018-09-28 1078
673 꽃봉 부질없이 image 꽃별님 2018-09-27 1187
672 사랑했다는 사실 image 꽃별님 2018-09-26 1236
671 그럴수록 난 당신이 image 꽃별님 2018-09-25 1451
670 그리도 모진 바람으로 image 꽃별님 2018-09-25 1059