[뉴욕중앙일보] 2017/03/17 미주판 6면 김기환 뉴욕총영사는 15일 재미한국학교 동북부협의회 임원진을 관저로 초청, 만찬을 함께했다. 김 총영사는 이 자리에서 "동포 자녀들의 정체성 교육에 힘쓰는 교사들에게 감사를 표한다"며 "협의회가 더욱 발전해 나갈 수 있도록 적극 지원하겠다"고 밝혔다. 앞줄 오른쪽부터 김기환 총영사, 협의회 박종권 회장, 황현주 수석부회장, 권기환 부총영사. 


[뉴욕한국일보] 2017-03-17 (금)